170722-23 부산 카약행사

Posted 2017.07.24 16:30





















































Before the Flood (2016)

Posted 2017.07.13 00:06











[디카프리오의 예언?]

오늘 책읽기 모임에서는 디카프리오의 [Before the Flood]를 함께 봤다. 아직 오바마가 대통령이던 2016년에 나온 다큐이다.

그 중 가장 인상적인 장면을 캡쳐해 둔다.

오바마, 당신이 참여해서 지은 그 집에서 트럼프는 문을 부수고 뛰쳐 나갔답니다...

덧. 마지막 장에서 디카프리오가 한 "대단히 낙관적이시군요."의 원문은 "I admire your optimism but..."이다. 그 뒤에 과학자들의 비관적인 전망에 대해 얘기하고, 오바마는 결국 기후변화의 문제가 단순한 환경의 문제가 아니라 자원부족에 따른 경쟁과 이에따른 안보문제로까지 비화될 수 있음을 이야기 한다


어느날 페북 친구이신 이은재 대표님 타임라인에서 이런 사진을 보게 됩니다. 



탱글티져를 잘 쓰고 있었지만, 짧은 빗살에 아쉬움을 느끼던 저는 어디서 살 수 있는지 질문을 남겼는데...


"본사에서 보내 준 샘플인데요. 9월 런칭 예정 상품이예요. ㅋㅋ 

탱글티저에서 드디어 백콤이. 일명 꼬리빗. 

사용후 제품 간략한 리포트를 보내주실 수 있으면 국내 최초 테스터의 기회를 ㅎㅎ"라는 답변을!


그래서 손 번쩍 들어 샘플을 받고, 게다가 써보지 않은 Ultimate까지 함께 보내주셔서 받아보게 되었습니다!!!


두둥~




제가 최근에 COSTCO에서 세트로 산 컴팩트 스타일러, 오리지널과 함께 놓아 봤습니다.


오리지널 & 컴팩트 스타일러


오리지널, 컴팩트 스타일러, 백 콤 & 얼티밋


오리지널, 컴팩트 스타일러, 백 콤 & 얼티밋


얼티밋, 백 콤, 컴팩트 스타일러 & 오리지널


오리지널, 컴팩트 스타일러, 백 콤 & 얼티밋


빗살의 길이 차이가 보이시나요? 

빗살 길이는 [오리지널 = 컴팩트 스타일러 < 얼티밋 < 백 콤] 순서였어요.


참고: 얼티밋과 백 콤의 빗살 길이를 비교해 보면 백 콤이 조금 긴 걸 알수가 있습니다. 


저는 머릿숱이 아주 많습니다.

그래서 미용실에 가면 디자이너 분들이 매우 싫어하세요. ^^;;;;

어느정도냐면...



나이를 먹으면서 정수리나 윗 머리는 숱이 줄어드는데 특히 뒷통수 머릿숱은 여전히 너무 많아서

오리지널이나 컴팩트 스타일러로는 두피까지 잘 빗어지지가 않더라구요.


그런데 얼티밋이나 백 콤은 제 머릿숱도 문제 없음 ^^

얼티밋은 하나로도 충분히 두피까지 브러싱할 수 있어서 팬이 될 듯!


근데 back combing이 뭘까 궁금했는데... 검색을 해 보니 알겠더라구요. 



흔히 머리에 '후까시'를 넣는다고 하죠. 

머리의 볼륨을 만들어 주기 위해 머리결 반대 방향으로 빗어 주는 게 'back combing'이었습니다.

백 콤은 여기에 최적화 되어 있구요. 

섹션을 나누기 좋게 꼬리도 있습니다.




열흘정도 백 콤을 함께 써보니 또 다른 결정적인 차이 하나가 있습니다.

백 콤은 다른 탱글티져들에 비해 빗살이 상당히 딱딱한 편이에요.

정확히는 이렇지 않을 수도 있지만 제 느낌으로 

빗살 강도는 [오리지널 = 컴팩트 스타일러 = 얼티밋 < 백 콤] 순서였습니다.

그래서 다른 탱글티져로 빗질을 할때는 적당하다고 느끼는 사람들 중에 

저처럼 백 콤은 좀 아프다고 느끼시는 분들도 있을 것 같습니다.

아마 용도가 용도이다보니 그렇게 만든 것 같아요. ^^


결론!!! 백 콤은 섹션을 나누거나 볼륨을 만들거나 머리를 올려 묶는 등 

머리 손질 마지막 단계의 최적의 도구입니다.


저는 그래서 운동하러 가서는 컴팩트 스타일러 + 백 콤을 쓰고 있구요,

집에서는 얼티밋을 주로 쓰고 있습니다. ^^


그럼 오리지날은 어떻게 되었냐구요...?

사실... 이 얘길 할까 말까 했는데...........(욕하지 마세요.)

오리지날은 진즉에 저희집 모녀 고냉님들께 빼앗겼습니다. ㅠㅠ 


빗질이라면 질색을 하는 애들에게 시험삼아서 빗겨봤는데...

고롱고롱 소리를 내며 몸을 쫙 펴더라구요.

최근에는 더 빗겨달라고 육탄 공격을 하는 지경에... ㅡ.ㅡ;;;



빗질 싫어하는 고냉님 집사분들... 탱글티져도 고려해 보세요. ^^;;;


런던 프라이드(2014)

Posted 2017.05.28 15:21


Solidarity for Progress, 나아감을 위한 '연대'가 필요해


덧. "Lesbians and Gays Support the Miners"라는 구호 속에서, 

그리고 중간중간 나오는 광부(miner)라는 단어가 계속 소수자(minor)로도 들렸다는...


누군가와 통화를 하고,

산책인지 재활일지 장보기일지, 혹은 모두일지 모를 어슬렁거림 속에서 

귀에 콕하고 박힌 노래



너를 위해 부르는 내 마지막 노래
우리 이야기에 마침표를 찍으려고 해
추억의 처음과 끝에
함께한 우리의 마지막 장면


안녕 우리 처음 만났던 그날의 모습은
내 인생 가장 설레는 장면
한편의 영화 같은 삶을 살았고
다시 안녕 이란 말로 우린 이별을 반겨
참 재밌었어 모든 순간들이
많이 그리울거 같아 지난날들이
마지막 모습 두 눈 속에 남겨
살다가 그리울 때마다 두 눈 감으리


덕분에 내가 아직까지
살고 있는 거 같아
덕분에 내가 앞으로도
살 수 있을 것 같아
죽음을 알고 있는 채로 살아왔듯이
이별을 알고 있는 채로 사랑한 우리
나의 낭만이었어
파란 하늘이었어
달콤한 꿈이었어
천국이었어


너를 위해 부르는 내 마지막 노래
우리 이야기에 마침표를 찍으려고 해
추억의 처음과 끝에
함께한 우리의 마지막 장면


우리에
기억에
지금
이 기분이
어떻게 기억될까


아름답게
떠나는
내 모습을
세상은
어떻게 기억할까


한동안 많이 외롭고 서럽고
마음이 찢어질 듯 저려도
익숙해지겠지
지난날의 향기와 상기된 흔적들이
상기 돼 괴롭지만
익숙해지겠지
아직 실감이 나질 않아서 슬프지만
눈물을 흘리진 않을 거야
떠나기엔 아직 아쉬움이 남았지만
머물러있지는 않을 거야


덕분에 내가 아직까지
살고 있는 거 같아
덕분에 내가 앞으로도
살 수 있을 것 같아
돌아보면 지난 날이 다 찰나였듯이
시간 앞에 또 익숙해질 간사한 우리
그동안 고마웠어
우린 늘 한편이었어
생각보다 짧은 영화
한편이었어


기쁨
슬픔
희망
절망
그리움
아쉬움
고독
평화
이 모든 감정 그 안에 그대가
존재했기에 버틸 수 있었어 난


기쁨
슬픔
희망
절망
그리움
아쉬움
고독
평화
이 모든 감정 그 안에 그대가
존재했기에 버틸 수 있었어 난


너를 위해 부르는 내 마지막 노래
우리 이야기에 마침표를 찍으려고 해
추억의 처음과 끝에
함께한 우리의 마지막 장면


우리에
기억에
지금
이 기분이
어떻게 기억될까


아름답게
떠나는
내 모습을
세상은
어떻게 기억할까

« PREV : 1 : 2 : 3 : 4 : 5 : ··· : 122 : NEXT »